초대교회 홈페이지입니다
 

  

 
 
현재위치 : 선교 > 선교게시판

[관리자에게 쪽지보내기: 강전도사]


제목: 되돌아본 1999년
이름: 고독한사냥꾼 * http://www.cyworld.com/saemter


등록일: 2004-07-22 10:01
조회수: 1977


수년간 테러와 공포 속에 떨어야 했던 알제리에서는 개선의 조짐이 보이고 있습니다. 그러한 조짐 중 하나는 기독교에 대한 알제리인들의 마음이 점점 열리고 있는 것이며, 알제리 대통령 또한 종종 그의 연설 속에 성경을 인용하고 있습니다. 카빌라(Kabila) 지역에서는 부흥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방글라데시에서는 새로운 교회들이 많이 개척되었습니다. 새로운 현지 선교 단체들이 생겨나고 있으며 현지 교회 지도층이 형성되고 있습니다. 국제적인 선교 및 기독교 사역 단체들과의 협력으로 기독교 서적 출판이 성장하고 있습니다.


쿠바는 전국규모의 복음화 행사인 "Celebracion Evangelicala Cubana" 캠페인에 뒤이어 각 교회와 교단의 결속이 강화되고, 신도들이 더욱더 담대히 복음 전하며, 교회 활동의 자유가 확대 되는 등 영적 추수를 거두고 있습니다.


이집트의 대통령은 교회를 옹호하는 새로운 법을 공포하였습니다. 지난 1월에 쿠쉬(Kushh)에서 발생하여 당국자을 놀라게 했던 기독교인 대학살 사건 이후 인권 관련 법이 지속적으로 개선되고 있습니다. 교회에서는 건전한 성경 교육을 통한 영적 부흥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Middle East TV와 Sat 7 TV가 정규적으로 방송되고 있으며 Trans World 라디오 방송은 매일 기독교 프로그램을 방송하고 있습니다. 지난 2월 교황의 이집트 방문으로 인해 교회간 화해의 분위기가 조성되었고 이집트 대중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주었습니다.


인도의 일부 기독교인들은 당국에 뇌물을 주지 않고도 교회를 인가받을 수 있다면서 이는 기적이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한 지역에서는 지난 6개월 동안 새로운 폭력 사태가 발생하지 않았고 어린이들의 학교 성적이 향상되었다고 보고하고 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또한 그들의 가장 급박한 물질적 필요를 충족시켜 주셨습니다.


인도네시아에서는 특히 인구가 가장 많이 집중돼 있는 자바 점에서 지속적인 억압과 박해로 인해 교회가 부흥되고 교회간 결속이 강화되었습니다. 교회의 인내심과 영향력이 신장되고 민주주의가 성장하고 있습니다. TV와 라디오 방송을 통해 예수의 이야기가 전국에 전해졌습니다.


리비아 사람 중 많은 이들이 외국에 체류하는 중에 예수 영화를 관람했거나 성경책을 전달 받았습니다. 영적인 문이 더욱 크게 열리고 있습니다.


모로코 왕의 마음이 복음에 대하여 문이 열린 상태로 기독교 라디오 프로그램을 통해 지속적으로 사람들이 그리스도께로 돌아오고 있습니다.


모리타니아의 교회는 환상와 이적과 기적이 일어나고 있는 가운데 지속적인 성장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이 곳에서도 예수 영화 상영되었습니다.


몰도바는 힘겨운 노력 끝에 드디어 평화를 경험하고 있습니다.


파키스탄 교회는 지난 한 해 동안 자유가 신장되고 복음화의 문이 열린 것에 대하여 하나님께 크게 감사하고 있습니다. 5월에 수도 이슬라마바드에서 공개적으로 열린 예수 행진과 11월에 전국적인 규모로 기획된 기차 행진에서는 단 한건의 불미스러운 사건 없이 수천 단위의 전도지, 신약성경, 예수 영화 비디오 및 카세트를 배포할 수 이었습니다. 복음주의 단체들간에는 각성과 일치의 분위기가 더욱더 고조되고 있습니다. 급격한 정치적 변화에도 불구하고 소수파 종교에 대한 파키스탄 정부의 태도는 더욱 수용적인 자세로 바뀌었습니다. 마지막으로 하나님께서 파키스탄에게 몇 년만의 밀 풍작을 허락해 주셔서 1백만 톤의 잉여 곡물을 수출할 수 있게되었습니다.


러시아에서는 종교법이 완화되어 교회를 등록하려면 최소 15년간 사역한 증빙 서류를 제출해야 하는 규정이 삭제되었습니다. 러시아 연방 내의 소수 민족을 대상으로한 복음 사역에 문이 열렸습니다.


수단 교회는 아프리카에서 가장 역사가 깊은 기독교 공동체이면서 세계적으로 가장 극심한 박해를 당하고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수단의 일부 교회는 부흥을 경험하고 있으며 아프리카 대륙에서 가장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수단은 세계적으로 무슬림이 기독교로 개종하는 수가 가장 많은 나라입니다. 웨스턴 에쿼토리아 지역에 24개의 기독교계 학교가 설립되었습니다. 지속적인 공습에도 불구하고 기독교인들인 믿음을 굳게 지키면서 오히려 많은 수의 박해자들을 예수께로 인도하고 있습니다.


튀니지 교회의 성장이 지속되어 10년 전에 비해 더욱 많은 신자들이 생겨났습니다.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 이전글: 고통받는 교회의 여인들
▽ 다음글: 오늘날 기독교인들이 왜 고통을 당하고 있는가?(글 요한 캔덜린)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DQ'Style